문화재청,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선포식

지킴이 0 138 05.29 00:57

  문화재청,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선포식

 

   국악신문 입력 2020.05.27.12:00

 e7d55b04250c4f2225094585623911b5_1590681334_3462.jpg

문화유산 방문, 감상, 즐기자!

'참 만남, 참 문화유산(Feel the REAL KOREAN HERITAGE)’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진옥섭)과 함께 문화유산에 대한 국민적인 관심과 방문을 촉진하기 위해 26일 선포식을 열고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을 시작하였다. 26일 오후 6시 서울 중구 소공동 환구단에서 선포식을 열고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을 시작했다.

 

'참 만남, 참 문화유산(Feel the REAL KOREAN HERITAGE)'을 구호로 시작된 행사는 문화유산 관광 독려를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저하된 국민들의 심신 치유 여건을 제공하고 문화유산을 통해 내수 관광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한다고 했다.

 

기념식은 정세현 총리와 원희룡 제주도 지사, 이철우 경상북도 지사, 염태영 수원시장 등이 참석했다.

 

한국 문화유산의 길은 '천년 정신의 길'(경주·안동), '백제 고도의 길'(공주·부여·익산), '소릿길'(전북·전남), '설화와 자연의 길'(제주), '왕가의 길'(서울·인천·경기) 5개 기본 코스와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서원과 산사를 각각 묶은 '서원의 길', '수행의 길' 2개 테마 코스로 구성된다.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26일 오후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선포식 기자간담회에서 "코로나19로 해외 여행길이 막히고, 여러 힐링에 대한 요구가 늘어나는데 거기에 딱 맞춤한 행사가 아닌가 생각된다""문화재청이 마련한 7가지 길을 함께 걸으면서 이 난국을 헤쳐나가고 빛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캠페인 분위기 조성을 위한 5대 특별 사업도 전개한다. 7월에는 수원화성에서 K팝과 문화유산을 연계한 공연·축제 '코리아 온 스테이지'(KOREA on Stage)를 개최한다. 79월에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알리는 '세계유산축전'을 한국의 서원(07.0420), 경북(7.3108.29), 제주도(09.0420)에서 개최된다.

 

한편 행사 당일 참가한 이들에게 배포한 자료 중에는 참 만남 참 문화유산이란 소책자가 있는데, 매우 성의 있게 편집하여 유용한 자료집으로 활용할 수 있다.

 

                                                       <위영금 기자>



Comments